“귀농 성공하려면… 발품을 팔아라”
“귀농 성공하려면… 발품을 팔아라”
  • 추홍식
  • 승인 2019.03.11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 김덕만 박사 초청
‘귀농·귀촌 십계명’ 특강
고령군은 지난 8일 농업기술센터 강당에서 김덕만 박사를 초청, ‘귀농귀촌의 이해’란 주제로 특강을 가졌다.

김 박사는 농림축산식품부 산하 귀농귀촌종합센터(서울 양재동 소재)의 초대 센터장을 역임한 바 있다.

김 박사는 귀농귀촌에 성공하려면 △차근차근 준비하라 △발품을 팔아라 △귀농 선배(멘토)를 찾아라 △지목(地目)·지형을 꼼꼼히 따져보라 △작게 시작하라 △재능을 기부하라 △판로를 확보하라 △부가가치를 올리는 창업을 하라 등 귀농에 앞서 준비할 이른바 ‘귀농귀촌십계명’을 조목조목 동영상을 통해 예를 들어가며 설명했다.

경기도 하남에서 주말농부 생활을 10여년간 해 온 김 박사는 특히 농촌은 도시와 달리 공동체생활이 강한 문화를 갖고 있다며 “이에 익숙해지는 것이 갈등을 해소하고 화합하는 지름길”이라고 강조했다.

김박사는 또 “ 직접 체험을 통해 철저한 준비 과정을 거친다면 실패를 최소한으로 줄일 수 있다”며 “처음 몇 년간은 배우고 기반을 닦는다는 마음가짐으로 준비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이어 “농사는 파는 것이 힘이다. 농산물에 대한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판로를 확보해야 한다”며 특산물 재배를 권장했다.

고령=추홍식기자 chh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