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행정부시장 주재 2020년 국비 확보 2차 전략회의 개최
대구시, 행정부시장 주재 2020년 국비 확보 2차 전략회의 개최
  • 김종현
  • 승인 2019.03.13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국비 확보 전략회의 전경
2020년 국비 확보 전략회의 전경


대구시는 1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이상길 행정부시장 주재로 2020년 국비 확보를 위한 신규 사업 발굴과, 주요 현안 및 쟁점 사업 추진 상황 점검을 위해 2차 전략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정부 주요 정책방향인 경제 활력제고, 공공인프라 투자,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R&D 인프라 확대 등에 따른 국비 확보 연계성 강화 방안과 지금까지 추진해온 일자리 창출과 혁신성장 주요 사업에 대한 사전 걸림돌 해소 방안에 대해서 논의했다.

특히, 재난 안전 및 미세먼지 저감 등 시민 밀착형 지역 현안 사업과 대형 국비 확보를 위한 예타 사업 조기 통과를 위한 국비 마중물 확보 방안도 논의 되었다.

2020년 대구시 주요 신규 국비 사업을 살펴보면, △공공시설물 내진보강(총사업비 622억원) △디지털트윈 기반 화재재난 지원플랫폼 구축(총사업비 345억원) △교통안전 테마파크 조성(총사업비 480억원) △스마트공장용 로봇 실증구축(총사업비 480억원) △수요연계형 5G-ICT 융합 디바이스 개발(총사업비 150억원), △차세대 지능형교통체계 구축(총사업비 240억원) 등 신규사업 49건 2천230억원 규모이다.

또한, △글로벌 물산업 허브도시 조성 △경쟁력 있는 대구형 스마트시티 조성 △서대구 역세권 개발과 도시재생 뉴딜사업 △도시철도 엑스코선 예타 통과 등 지역의 굵직한 현안사업은 정당별 예산정책협의회, 지역 국회의원 연석회의 등을 개최하여 국회차원의 협력과 지원도 최대한 이끌어 내기로 했다.

대구시는 이번 전략회의 이후 신규 사업 추가 발굴과 대응 방안을 보완해 26일 권영진 대구시장 주재로 국비 확보 보고회를 개최 할 예정이다.

이상길 행정부시장은 “어려운 지역 현실을 감안해 국비확보 TF팀을 상시 가동, 부처 계획단계에서 대구시 주요 사업이 반영 될 수 있도록 중앙부처와 스킨십 강화를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