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교육청,지역별교육격차 해소위해 방과후학교 운영비 지원
시교육청,지역별교육격차 해소위해 방과후학교 운영비 지원
  • 남승현
  • 승인 2019.03.14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청이 사교육비를 절감하고 지역별 교육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일선학교에 방과후학교 운영비로 32억원을 지원한다.

14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방과후 운영비는 초·중·특성화고 중 희망 학교를 대상으로 학교 여건을 고려해 차등 지원되며, 취약 지역에서 사교육에 의존할 수밖에 없었던 학생들의 소질 계발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주요 지원 대상 프로그램은 △인원 수 부족으로 개설과 운영이 어려운 소인수 프로그램 △자율, 창체, 진로, 직업체험 등 동아리 연계 프로그램 △예체능(스포츠, 음악, 미술) 신수요 등 특기적성 프로그램 △SW교육, 제2외국어, 실기·실습 프로그램 등 학교특색 프로그램이다.

시교육청은 사업을 통해 소외 지역 학생들의 방과후학교 참여율을 높이고, 다양한 특기 적성 수요를 공교육으로 전환, 사교육비를 절감하는 두 가지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다.

강은희 교육감은 “수요자 중심 및 학교급별 맞춤형 교육 지원을 통해 사교육 경감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사교육 수요 억제 및 교육 격차 해소를 공교육 시스템 안에서 해결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방과후학교는 전국 평균에 비해 높은 참여율(79.4%)과 만족도(87%)를 유지, 사교육 수요를 꾸준히 흡수하고 있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