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블랙리스트 자료 미흡
환경부 블랙리스트 자료 미흡
  • 승인 2019.03.14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노위 野 의원들 “장난하나”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의 14일 전체회의에서는 이른바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문건’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북한 미세먼지 유입 관련 발언이 도마 위에 올랐다.

한국당 임이자 의원은 “환경공단 이사장 임명과 관련한 의결서와 회의록을 요청했는데 면접심사나 합격현황, 심지어 추천 사유 하나 없는 빈 종이 한장이 왔다”며 “말도 많고, 탈도 많은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자료를 요청했는데 지금 장난하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바른미래당 김동철 의원도 “청와대와 환경부가 주고받은 문서를 공개적으로 요청했는데 어젯밤 늦게 이와 관련 없는 엉뚱한 자료가 왔다”며 “둘 사이 어떤 말이 오가고, 어떤 일이 벌어졌는지 알아야 미세먼지나 블랙리스트 문제에 정부가 제대로 대처했는지 판단할 수 있다”고 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