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재해위험 사리 저수지 등 3곳 정비
영천 재해위험 사리 저수지 등 3곳 정비
  • 서영진
  • 승인 2019.03.17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중호우·태풍 등 사전 예방
안정적 농업용수 공급도 가능
마현지
영천시는 대창면 사리저수지, 북안면 마현저수지, 금곡2 저수지등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을 완료했다.


영천시는 대창면 사리저수지, 북안면 마현저수지, 금곡2 저수지 등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을 완료했다.

시는 2017년부터 67억원을 투입해 제방, 여방수로, 취수시설, 그라우팅, 진입도로, 준설 등을 시행해 집중호우 및 태풍 등의 자연재해에 대비할 수 있게 정비했으며, 수위측정기 설치와 수위조절을 위한 긴급방류시설을 구축해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과 동시에 홍수조절능력을 갖추도록 했다.

또 2018년까지 약 240억원을 투입해 7개소의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을 완료한데 이어 올해는 35억원을 조기에 투입해 거적지외 4개소의 저수지 정비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속적인 저수지의 안전점검을 통해 안전에 위험이 있는 저수지를 발굴·정비해 자연재해를 사전에 예방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영천=서영진기자 syj111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