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의원 보선 2곳 후보 확정
문경시의원 보선 2곳 후보 확정
  • 전규언
  • 승인 2019.03.18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4월 3일 경북도내에서 유일하게 실시되는 문경시의원 보궐선거 2곳의 후보가 확정되면서 본격 선거전이 달아오르고 있다. 18일 문경시 선관위에 따르면 후보마감 결과 ‘나’ 선거구(점촌 2·4·5동)에 기호1번 더불어민주당 김경숙(45·사업가), 기호2번 자유한국당 서정식(56·농업) 등 정당후보 2명과, 기호6번 곽한균(52·KDV프로덕션대표), 기호7번 소성호(45·건설업), 기호8번 신성호(49·복터진집 대표) 등의 무소속후보 3명이 나서 모두 5명의 후보가 문경시의원 1자리를 놓고 경합을 펼친다.

또 ‘라’ 선거구(점촌 1·3동, 호계면)에선 민주당이 공천자를 내지 않은 가운데 기호2번 한국당 이정걸(57·전 농협문경시지부 농정지원단장) 후보와 기호6번 무소속 장봉춘(52·우주항공여행사대표) 후보가 한 판 승부를 펼치게 됐다.

이번 보궐선거의 공식선거운동은 21일부터 시작되며 사전투표는 29, 30일 양일간 실시된다.

한편 나 선거구는 이상진 시의원이 지난해 11월 건강상의 이유로 사퇴했고, 라 선거구는 지난 1월 이승준 시의원이 대법원에서 당선무효형이 확정되면서 보궐선거를 치르게 됐다.

문경=전규언기자 jungu@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