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시범경기 5연패
삼성, 시범경기 5연패
  • 승인 2019.03.19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발 윤성환 5이닝 2볼넷 3실점
롯데전 0-6…현재까지 2승 5패
20190319193622156
19일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삼성 라이온즈의 시범 경기, 6회말 삼성 홍정우가 역투하고 있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3선발 김원중이 구위를 끌어올리며 기분 좋게 최종 점검을 마쳤다.


김원중은 19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야간경기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 4이닝 5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탈삼진은 4개를 잡아냈고, 사사구는 없었다. 직구 최고 시속은 146㎞를 찍었다. 총 투구 수 67개 중 스트라이크가 무려 50개에 달할 정도로 공격적인 피칭이 돋보였다.

김원중은 1회초 1사 후 구자욱에게 우전 안타를 내줬으나 이원석을 우익수 뜬공, 다린 러프를 루킹 삼진으로 잡고 이닝을 마무리했다.

2회초에도 1사 후 박한이에게 우전 안타를 내줬으나 삼진 2개를 곁들여 순항했다.

3회초가 위기였다. 1사 후 박해민에게 기습 번트 안타, 구자욱에게 우전 안타를 허용해 1, 3루 위기에 몰렸다.

하지만 김원중은 삼성 3번 이원석을 2루수 방면 병살타로 유도하고 위기에서 벗어났다.

김원중은 4회초에도 1사 후 김동엽에게 안타를 내줬지만, 후속 타자를 범타 처리하고 실점 없이 임무를 마쳤다.

김원중은 평균자책점 1.29(2경기 7이닝 1실점)로 시범경기 일정을 마무리했다.

롯데는 2연승 속에 3승 4패를 기록했고, 삼성(2승 5패)은 5연패에 빠졌다.

삼성의 베테랑 우완 투수 윤성환은 선발 등판해 5이닝 5피안타 2볼넷 3실점(2자책)을 남겼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