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청 황정동 감독, 女핸드볼 주니어 국가대표 사령탑 선임
대구시청 황정동 감독, 女핸드볼 주니어 국가대표 사령탑 선임
  • 이상환
  • 승인 2019.03.20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9일 선수권대회 출전
황정동 감독


대구시청 핸드볼팀 황정동 감독(사진)이 올해 7월 20일∼29일까지 레바논에서 개최되는 제15회 아시아 여자 주니어 선수권대회 국가대표 감독으로 선임됐다.

황 감독은 1996년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후 2017년부터 대구시청 핸드볼팀을 이끌고 있다. 황 감독은 2006년 아시아주니어 선수권대회부터 지난 10년간 주니어 국가대표 코치를 역임하면서 지도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2007년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에서는 한국이 3위 차지하는데 기여했다. 이상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