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문예회관 올해의 청년작가 5인 선정
대구문예회관 올해의 청년작가 5인 선정
  • 황인옥
  • 승인 2019.03.26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화 이성경, 입체 배문경
설치 안효찬·이소진·정재범

 

대구문화예술회관은 2019 올해의 청년작가전에 초대될 5인의 작가들을 공모 심사를 통해 선정했다. 대구문화예술회관 올해의 청년작가전은 대구·경북지역에서 활동하는 만 25세~40세 사이의 청년작가들을 대상으로 공모심사를 통해 개최되며 올해로 22회째 열린다.

선정된 청년작가는 회화(한국화) 부문에 이성경, 설치 부문에 안효찬, 이소진, 정재범, 입체·미디어 부문에 배문경 총 5명이다.

작가 이성경은 2013 가창창작스튜디오 입주작가로 선정되어 활동했으며 일상의 경험과 풍경들을 담아내는 회화 작업을 선보이고 있다.

안효찬은 2016 가창창작스튜디오, 2017 경기창작센터 등에서 입주작가로 활동했으며 인간의 탐욕과 사회의 모순을 풍자적 시선으로 담아내는 설치작업을 보여주고 있다.

또 이소진은 2011 가창창작스튜디오, 2015 영천예술창작센터, 2017 경남예술창작센터 입주작가로 활동했으며 자연 생명체의 생존 본능에 관심을 가지고 이를 설치 작업으로 표현하고 있다.
 
정재범은 2016 가창창작스튜디오 입주작가, 2018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입주작가로 활동했으며 다양한 설치 작업을 통해 개인과 사회에 관한 생각들을 담아내는 작가이다.
 
그리고 배문경은 미디어 작업을 통해 다양한 조형성을 실험해오고 있으며, 최근 명화나 민화 등 친숙한 회화를 차용한 평면 이미지를 3D 프린터라는 디지털 도구를 이용해 입체화한 조형물에 영상을 투사하는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한편 올해의 청년작가에 선정된 작가들은 전시준비를 위한 창작지원금 500만원과 도록 제작, 전시실 제공 등 전시에 필요한 제반사항을 지원받게 된다.

전시는 10월 3일~11월 2일까지 대구문화예술회관 1~5전시실에서 열릴 예정이다.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