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에 ‘K-트래블버스’ 이용 첫 손님
영천에 ‘K-트래블버스’ 이용 첫 손님
  • 서영진
  • 승인 2019.03.26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자흐스탄서 20여명 방문
와이너리 체험·와인 시음
6박7일 코스도 확대 운영
영천시-K-트래블버스첫방문
영천시는 지난 22일 외국인 전용 여행상품인 ‘K-트래블버스’로 첫 외국인 손님을 맞이했다.



영천시는 지난 22일 외국인 전용 여행상품인 ‘K-트래블버스’로 첫 외국인 손님을 맞이했다.

시는 서울시·경북도와 수차례에 걸친 업무협의를 거쳐 K-트래블버스 영천코스를 유치해 지난 1월 여행사관계자 팸 투어 실시와 관광코스 추가 발굴 등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노력해왔다.

이날 카자흐스탄에서 온 20여명의 K-트래블버스 영천 첫 외국인 손님은 영천의 와이너리 체험과 전국 최고의 맛과 향을 자랑하는 영천와인 시음으로 영천이 가진 숨은 매력에 푹 빠졌다.

관광객 중 이라시아(여·70)씨는 “아버지의 고국인 한국여행 중 영천에서 최고의 맛과 향을 경험하고 즐거운 체험으로 좋은 추억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본격적인 여행철을 맞아 영천의 특화된 매력으로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해 지역의 관광산업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K-트래블버스는 타시도간 외국인 관광객 버스자유여행 상품으로, 1박2일 코스로 운영하던 상품을 올해는 동·서부권 3박4일 상품과 전국형 6박 7일 상품을 추가해 총 10개 상품으로 확대 구성했다. 영천은 1박 2일 코스에 한의마을과 와이너리투어 체험, 동부권 3박 4일과 전국형 6박 7일 코스에는 와이너리투어 체험이 포함돼 있다.

영천=서영진기자 syj111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