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 일주도로, 정식개통
울릉 일주도로, 정식개통
  • 오승훈
  • 승인 2019.03.29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안선을 따라 울릉도를 막힘없이 돌 수 있는 일주도로가 마침내 정식 개통했다.
경북도와 울릉군은 29일 울릉읍 저동리에 있는 와달리휴게소에서 울릉일주도로 준공식을 했다.
울릉도 해안선을 따라 한 바퀴 돌 수 있는 일주도로 개설은 군민의 오랜 바람이었다.

일주도로는 1963년 사업계획이 확정된 뒤 1976년 첫 삽을 떴다.
이후 2001년까지 790억원을 들여 총연장 44.5㎞ 가운데 39.8㎞를 개설했다.
나머지 북면 천부리 섬목에서 울릉읍 저동리까지 4.75㎞ 구간은 해안 절벽 등 지형이 험한 데다가 예산 확보가 어려워 10년간 공사를 하지 못했다.
그러다가 2011년 12월부터 다시 공사에 들어가 지난해 12월 완공해 임시 개통됐다.

군은 지형이 험한 이 구간에 와달리터널(1.9㎞)과 내수전터널(1.5㎞)을 뚫었고 다리 1곳도 만들어 도로를 연결했다.
미개통 구간이 뚫리면서 울릉읍 저동리에서 북면 천부리까지 차로 15분 만에 오갈 수 있게 됐다.
지금까지는 이미 개통한 일주도로 구간을 돌아가야 해 90분이나 걸렸다.

경북도와 울릉군은 기존 개통 구간 가운데 폭이 좁고 낙석과 산사태, 너울성 파도, 상습 결빙 등으로 통행이 불편한 21㎞ 구간에 개량사업을 하고 있다.
울릉군 관계자는 “일주도로 개통으로 주민과 관광객이 편리하게 울릉 전체를 다닐 수 있게 돼 관광객 유치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준공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병수 울릉군수를 비롯해 대구·경북지역 시장·군수·구청장, 주민 등 1천명이 참석해 개통을 축하했다.

울릉=오승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