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프리미어12 예선전...한국, 11월 호주와 첫 경기
2019프리미어12 예선전...한국, 11월 호주와 첫 경기
  • 승인 2019.04.15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야구대표팀이 2019 프리미어12 서울 예선라운드(C조)에서 호주와 첫 경기를 치른다.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은 15일 서울시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서울 예선라운드 WBSC-KB0 합동기자회견에서 대회 일정을 발표했다.

서울라운드는 11월 6∼8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다.

세계랭킹 3위 한국은 11월 6일 오후 7시에 호주(7위)와 첫 경기를 펼친다. 7일 오후 7시에는 캐나다(10위), 8일 같은 시간에는 쿠바(5위)와 격돌한다.

이번 대회에는 2020년 도쿄올림픽 본선행 티켓이 걸려 있다.

한국은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오세아니아 국가 중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하면 도쿄행 티켓을 손에 넣는다. 서울 예선라운드가 도쿄행을 위한 첫 관문인 셈이다.

WBSC가 서울 예선라운드 일정을 공개하면서 2019 프리미어12 예선 일정표가 완성됐다.

미국(2위)과 네덜란드(8위)는 11월 3일 오전 3시(한국시간) 멕시코 과달라하라에서 A조 첫 경기를 치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