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올 공사·용역 발주 12조3천억 확정
LH, 올 공사·용역 발주 12조3천억 확정
  • 윤정
  • 승인 2019.04.16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9㎢ 토지사업에 2조8천억
7만5천호 규모 주택사업 추진
연초 계획대비 2조2천억 증액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올해 총 12조3천억원 규모의 공사·용역 발주계획을 최종 확정했다고 16일 밝혔다.

LH는 주거복지로드맵과 일자리 창출 등 정책목표 달성을 위해 올해 토지사업에 2조8천억원(15.9㎢), 주택사업에 9조5천억원(7만5천호) 규모의 공사·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다.

이는 지난 2월 발표한 잠정운영계획 규모인 10조1천억원에 비해 2조2천억원 증가한 것이다. LH는 공공주택 1만 8천호 발주계획이 추가 확정되면서 주택사업 규모가 7조3천억원에서 9조5천억원으로 증가하게 됐다고 밝혔다.

유형별로 공사부문에서 ‘종합심사’ 79건 7조1천억원 및 ‘적격심사’ 594건 3조8천억원, 용역부문에서 ‘적격심사’ 208건 1천억원 및 ‘설계공모’ 61건 1천억원을 발주할 계획이다.

공종별로는 일자리 창출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건축·토목공사가 각각 7조8천억원, 1조6천억원 규모로 전체 금액의 약 76%를 차지하며 그 외 전기·통신공사 1조8천억원, 조경공사 6천억원 규모를 발주할 계획이다.

이번에 확정된 세부 발주계획은 LH 전자조달시스템에서 확인할 수 있다.

LH 관계자는 “주거복지로드맵·일자리 창출 이행에 차질 없도록 올해 12조3천억원 규모의 발주계획 일정관리에 최선을 다해 경제활력 제고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윤정기자 yj@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