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공항 폭발적 증가세… 땜질대책으론 안돼
대구공항 폭발적 증가세… 땜질대책으론 안돼
  • 승인 2019.04.16 21:00
  • 댓글 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국제공항의 가파른 성장세가 멈추지 않고 있다. 올해 1분기 대구공항 이용객이 124만 명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97만6천86명) 비해 27.7% 늘었다. 가히 폭발적인 증가세다. 국제선 이용객이 49.3% 늘어난 것이 결정적인 견인차 역할을 했다. 이런 추세라면 올 연말까지 이용객 500만 명 돌파도 거뜬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국내 LCC(저비용항공사)의 국제노선 신규취항이 계속 늘고 있는 데다 증편에 따른 항공수요 증대, 사드 여파 회복세 영향 등으로 선순환이 계속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티웨이항공이 지난 3월 31일에 일본 삿포로와사가 노선에 신규 취항한데 이어 5월 중 베트남 나트랑 노선에도 주 4회 신규 취항을 계획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에어부산에서도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 노선 등에 신규취항을 계획하고 있어서 가파른 증가세는 앞으로도 계속될 전망이다.

문제는 공항터미널이 시외버스터미널보다 더 뒤진 콩나물시루라는데 있다. 대구공항 시설은 이용객 증가를 전혀 따라가지 못한다. 대구공항의 연간 수용능력은 375만명. 이미 임계치를 넘어섰다. 한 대뿐인 수하물 컨베이어벨트엔 이용객이 북새통을 이뤄 수하물 찾기 전쟁을 벌이고, 주차면수가 부족해 공항 주변 주택가는 늘 불법주정차 차량으로 뒤덮인다. 대합실·식당 등 모든 편의시설이 넘쳐나는 이용객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땜질대책 또한 문제다. 올해 공항 시설확충에 사용할 예산은 겨우 69억원이다. 현재 3개탑승교를 4개로, 주기장을 9개에서 11개로 늘린다는 게 고작이다. 대기석은 좀 여유가 생겼다. 192석에 불과한 좁은 출국장을 일반대합실 일부까지 연장해 약 100석을 추가 확보한 것은 후한 점수를 줄만하다. 그렇다고 해도 내년이면 또 손을 봐야 한다. 1년짜리 단기 대책에 불과하다. 적어도 10년 앞은 내다봐야 한다.

통합공항이 완공될 때까지는 대구·경북에선 대구공항이 유일한 대안이다. 당초 계획대로라면 지난해 착공했어야 하지만 아직 이전후보지도 정하지 못한 상태다. 연내 입지 선정절차를 끝낸다 해도 공항건설 등 개항까지는 10년이 걸린다. 부산·울산·경남의 가덕도신공항 재추진 움직임도 심상치 않다. 현재 호텔 에어포트로 쓰고 있는 옛 청사 건물을 여객터미널로 되돌려 쓰고, 셔틀버스, 버스노선 확충 등 대중교통 접근성을 높여야 한다. 대구시는 통합공항 이전과는 별개로 대구공항 활성화 방안을 세워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의성군공항유치위 2019-04-24 21:39:19
점점 포화상태로 치닫고 있는 대구공항의 현실을 생각한다면,
대구· 경북의 첨단제품들이 수출통로를 차지 못해 경쟁력을
잃고 있는 현실을 생각한다면 더 이상 소모적인 논쟁으로
머뭇거리고 있을 여유가 없습니다. 국제경쟁력의 바로미터가
공항이기 때문이죠.
소보/비안 공동후보지에 제대로 된 통합신공항을 건설하여
승객뿐만 아니라 대구/경북의 항공물류처리기능을 활성화시켜
경제발전을 크게 이루어 봅시다.

의성군공항유치위 2019-04-24 21:38:29
소보/비안공항은 중앙고속도로, 영천-상주고속도로,
당진-영덕 고속도로와 5번, 28번 국도로 전국에서 바로 진입.
소보/비안공항은 대구.경북과 한강이남 전 지역에서
축복받는 영남권 거점 관문공항의 위상.
우보는 주민의 거부와 반대로 탄생할 수 없는 허상의 후보지.
안개 일수는-소보/비안이나 우보나 거의 비슷비슷.
우보는 꼬불꼬불 위험한 지방도로로 거북이걸음.
장애물과 위험도는 팔공산과 험산으로 인해 우보가 수백 배.

의성군공항유치위 2019-04-24 21:37:53
대구시민들은 직선거리에 속아서 우보에 공항이 생기면
소보/비안공항보다 빨리 도착하여 편리하게 이용할 거라고
착각합니다. 직선거리로 차가 갈 수는 없습니다.
대구시청에서 출발하면 소보가 우보보다 10분 이상 빨리
도착합니다. 왜일까요? 소보/비안은 막힘없는 고속도로로 접근,
우보는 신호등 많은 시내도로, 팔공산터널과 지방도로로
접근하기 때문에 제대로 속도를 내지 못해 느립니다.
민항이 의성이 아니라 소보에 들어서니 접근성이 더 좋습니다.

의성군공항유치위 2019-04-24 21:37:15
의성, 군위간의 돌이킬 수 없는 지역갈등 유발 및 분쟁,
위험한 공항조건 등 수많은 부적합 요인으로
이전이 불가능한 우보 때문에 더 이상
이전사업이 지체되는 일이 없어야 합니다.
공항조건이 월등하고 군작전 적합성, 지역연계발전성 등
이미 군위 의성 두 지역사회에서 적합하다고
사회적 합의를 다 거친 의성/군위공동후보지로
이전지를 정하여 국제공항 개항을 앞당깁시다.

의성군공항유치위 2019-04-24 21:36:43
김해공항의 가덕도 이전은 피할 수 없는 대세입니다.
대구공항의 의성/군위공동후보지로의 이전 또한
거스를 수 없는 대세입니다.
누가 무슨 힘으로 이 대세를 꺾을 수 있단 말입니까?
대세에 순응하는 지혜로운 사람이 됩시다.
같은 영남권이 서로 못 잡아먹어서 안달할 이유가 있습니까?
김해공항의 가덕도 이전과
대구공항의 의성/군위 공동후보지 이전
빅딜을 반드시 성사시킵시다.
수도권에 대항해서 영남권이 생존할 유일한 방법입니다.
`우리가 남이가?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