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FA컵 ‘상쾌한 첫 발’
대구FC, FA컵 ‘상쾌한 첫 발’
  • 이상환
  • 승인 2019.04.17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은 피’ 김대원 활약
수원과 32강전 2-1 승
대구FC가 ‘젊은 피’ 김대원의 활약으로 대한축구협회(FA)컵 2연패를 향한 상쾌한 첫 발을 ŒI다.

대구는 17일 수원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9 KEB하나은행 FA컵 4라운드(32강전)에서 수원 FC에 2-1로 승리했다.

디펜딩 챔피언 대구는 16강전에 진출해 2년 연속 FA컵 정상을 향한 순조로운 출발을 했다.

대구 김대원은 이날 역전 결승골을 터뜨리며 수원 종합운동장 귀빈석에서 경기를 지켜보던 대표팀 벤투 감독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벤투 감독은 이날 대표팀 소집을 앞두고 K리그 선수들을 체크하기 위해 운동장을 방문했다.

이날 대구는 세징야·에드가·조현우 등 주축 멤버들을 선발 엔트리에서 제외하고 FA컵 명단을 꾸렸다. 이들은 벤치 명단에도 빠져 있었고 김진혁만이 선발로 나섰고 김대원은 벤치에서 경기를 지켜봤다.

대구의 안드레 감독은 후반전 시작과 함꼐 전현철을 빼고 김대원을 투입했다.

하지만 대구는 후반 35분 수원FC 조유민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며 위기에 몰렸다. 대구는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대구는 후반 44분 김대원이 돌파 후 강력한 오른발슛으로 극적으로 수원FC의 골망을 갈랐다.

기세가 오른 대구는 후반 추가시간 행운의 자책골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수원FC 모재현이 걷어낸 볼이 대구 선수를 맞고 그대로 수원FC 골문으로 빨려들어가는 행운이 따랐다.

이상환기자 lees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