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NA 신설 대회, 경북도청 김서영 초청 받아
FINA 신설 대회, 경북도청 김서영 초청 받아
  • 승인 2019.04.22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선수 유일 출전
김서영(25·경북도청)이 국제수영연맹(FINA)이 새롭게 개최하는 대회에 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초청을 받았다.

김서영의 매니지먼트사는 “김서영이 오늘 4월과 5월 중국 광저우와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리는 FINA 챔피언스 경영시리즈 개인혼영 200m에 출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신설된 FINA 챔피언스 경영시리즈는 총 28개(남녀 경영 14종목) 종목의 올림픽 및 세계선수권 메달리스트와 2018년도 FINA 랭킹에 따른 초청선수들이 출전하는 대회다. 김서영은 개인혼영 200m 종목의 2018시즌 세계랭킹 3위 자격으로 초청받았다.

개인혼영 200m 경기에는 김서영을 비롯해 개인혼영 200m 세계기록 보유자이자 2016 리우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커틴커 호스주(헝가리)와 2018년 여자 개인혼영 200m 랭킹 2위인 케이틀린 베이커(미국) 등이 출전할 예정이라 오는 7월 광주에서 개최되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전초전이 될 전망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