낡은 마을회관이 다목적 공간으로…고령군 ‘반운교류센터’ 준공식 가져
낡은 마을회관이 다목적 공간으로…고령군 ‘반운교류센터’ 준공식 가져
  • 추홍식
  • 승인 2019.05.08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군은 8일 곽용환 군수를 비롯해 관내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반운교류센터 준공식을 가졌다.

반운교류센터 신축공사는 일반농산어촌 개발사업으로 추진한 ‘반운리 시·군 창의사업’으로 시행됐다.

부지면적 476㎡(약144평), 연면적 198㎡(약60평)의 2층 철근콘크리트조로 사업비 7억6천700만원을 투입했다. 이번 사업으로 노후화 된 기존 마을회관이 주민들이 화합할 수 있고 편의시설이 갖춰진 쾌적한 주민의 안식처로 바뀌게 됐으며 경로당, 문화쉼터, 회의실 및 교육 공간 등의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는 다목적 공간으로 활용도를 높였다.

이용득 반운리 이장은 “반운교류센터 신축을 계기로 주민들의 여가선용과 복지증진은 물론 친목과 결속을 다질 수 있는 화합의 장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고령=추홍식기자 chh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