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매도시 칠곡군-완주군, 내일 청계광장 직거래장터
자매도시 칠곡군-완주군, 내일 청계광장 직거래장터
  • 박병철
  • 승인 2019.05.12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군-완주군 서울 청계광장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개최
칠곡군과 완주군은 오는 14일 서울 청계광장에서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개최한다.



칠곡군과 20년째 자매결연을 이어온 전북 완주군은 오는 14일 서울 청계광장에서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농·특산물 홍보는 물론 호국과 꿀벌의 도시 칠곡, 로컬푸드 1번지 완주라는 양 지역의 도시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2016년 공동 개최 후 3년 만에 열리는 이날 행사에서 칠곡군은 벌꿀참외, 친환경 토마토, 오이, 동결건조 과일칩, 가공품 등을 선보인다.

또 완주군은 수박, 파프리카, 대추, 당조고추 등을 홍보한다.

이날 농·특산물 홍보는 물론 하모니카 오카리나 연주, 민요, 난타 등의 다양한 문화공연, 먹거리, 즐길거리를 마련한다.

또 칠곡군 농산물 홍보단인 입소문단이 칠곡완주송에 맞춰 율동 화합 퍼포먼스를 펼쳐 현장 분위기를 고조시킬 예정이다. 이밖에도 칠곡군과 완주군은 착한농부들이 기부한 참외 100상자(5Kg), 수박 70통(6kg)을 서울시 복지시설에 전달하는 등 나눔행사도 진행한다.

백선기 군수는 “지역의 우수한 농산물을 홍보하고 칠곡군과 완주군의 도시 이미지를 널리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양 지역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칠곡=박병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