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트램, 시민적 합의 거쳐 신중하게
대구 트램, 시민적 합의 거쳐 신중하게
  • 승인 2019.05.12 21:00
  • 댓글 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올 하반기 중 트램(노면 전차) 도입에 대한 공론화과정을 밟는다고 9일 밝혔다. 공론화방식으로는 대구시가 실현 가능한 몇 개 노선을 시민들에게 제안하면, 찬반 이해당사자들이 직접 참여하는 원탁회의 또는 여론조사 등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트램 건설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 당시 권영진 대구시장이 내건 공약이다.

권 시장은 “대구를 트램의 도시, 대중교통 천국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대구 전역에서 트램과 도시철도까지 5분 이내에 접근할 수 있는 대중교통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복안이다. 대구시의 트램 도입 배경에는 도시철도 4호선 건설과 대중교통 혁신이 맞물려 있다. 당초 시는 국토부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상 대구 도시철도 4호선(순환선) 건설 방식을 경전철(AGT)로 반영했으나 1조5천억원에 달하는 경전철방식을 절반 정도의 건설비용이 소요되는 트램으로 바꾼다는 것이다. 예산절감이란 면에서 승산이 있다.

그렇다고 트램에 강점만 있는 게 아니다. 노면 위에 선로를 부설해 운행하는 특성상 필연적으로 시내버스·승용차 등 기존 교통수단과의 충돌이 제기된다. 시에 따르면, 기존 도로에 트램이 도입될 경우 도로 중앙 2~3개 차로가량을 선로가 차지하면서 승용차의 주행공간이 좁아진다. 교통사고 문제도 풀어야 할 과제다. 도로 위를 승용차와 함께 달리기 때문에 운전자의 부주의한 차로변경이나 신호위반 등으로 대형 충돌사고가 벌어져 사망자가 발생할 위험도 높다. 반대 여론이 높은 이유다.

실제 대전과 부산 등 대구보다 먼저 트램 도입을 시도한 지방자치단체에서도 반대여론 설득에 주력하는 상황이다. 이 때문에 대구에서도 반대여론을 설득하고 대안을 제시할 수 있는 공론화 과정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경전철·중전철에 비해 건설비용 낮고 오염물질 배출 없지만 교통혼잡 등 반대 여론 설득이 첫 관문이다. 트램은 느리지만 안전하고 관광효과가 높아 전 세계 50여 개국 400여개 도시에서 운행할 만큼 매력적이다. 1량 기준 수송능력도 승용차 174대, 버스 3대에 달한다. 철도의 정시성과 버스의 접근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고, 교통약자의 탑승 및 환승이 편리하다. 상권 활성화와 도심재생의 중요한 수단도 된다. 하지만 대중교통체계의 전면적 개편이 불가피한만큼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은 필수적이다. 대구통합공항 이전사업에서 경험한 것처럼 주민을 이해시키는 사회적 동의를 반드시 거쳐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경북도민 2019-05-14 12:41:36
우보애는 와그리 산이 많더노?
공항이 높은 산 많은대 가야 하것나?
위험하기 짝이 없두구마
또 235m에 건설은 뭐꼬?
우리나라에 235m높이 공항이 어대 잇더노?
말해 바라
소보면.비안면은 140m로 낮고 좋은대
좋은데 나두고
무슨 우보가 되잔은 짓꺼리?

대구시민 2019-05-14 12:40:24
경북도청이 산중으로 가니 발전이 잘도 되재?
공항이전을 하려면 제대로 된 곳에 해야지.
엄청나게 크게 발전할 광활한 땅을 가진
너른 야지로 가야 안 맞나?
우찌 우보악산 협곡에 틀어박혀 앞뒤사방이
분간이 안 되는 산골짝에 산을 깎아 공항을 앉히겠다고?
연계발전도 완전 꽝이고 희망이 없어.
우보가 공항자리로 인천공항보다 더 좋다 했재?
미친나?
위험한데서 항공사고 낼일 뭐가 잇노?
좋은 곳 놔두고.

경북도민 2019-05-14 12:39:36
산악지대 우보는 인자 아웃!!!
우보는 험한 산악지대뿐 개뿔도 없더라.
ktx, 지하철 겉은 헛소리 자꾸 할끼가?
미천놈 소리 들어도 싸다카이
박현모, 박한배 니들 투기꾼들 자숙해라!!!!

공항활주로 방향도 속이먼 안되.
달산리에서 군위읍 금구리로 활주로 방향
만히 알리졋다
군위읍민들도 이제 바보가 아이다!!!!

군위읍민 2019-05-14 12:38:21
우보에 공항들어오면 군위사람들 다 죽는다
소음으로 사람들 다 죽어나지
부자?
변두리에 공항들어와야 우리군위가 부자되고 잘 살아갈 수 있다.
소음 견딜방법 있으면 말해봐라. 우보절대반대다

군위읍민 2019-05-14 12:37:36
골로 간다"는 말은 골짝으로 기어 들어가면
발전할기 없어서 삶이 피폐해져 곧 뒤진다는 얘기여.
앞 뒤 분간도 안되는 우보 험산 악산에 막혀 좁아터진
산골짝 한 뼘도 안 되는 우보 땅에 공항을 끌고가서
무슨 희망이 있노?
공항은 헛된 욕심이다, 욕심 알것나?
우보사기꾼 박현모와 박현배야
우보애는 공항 갈 일이 업다카이.
크기 발전할 데 공항이 가야 맞재.

많이 본 기사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