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2020 한국지역도서전 개최
수성구, 2020 한국지역도서전 개최
  • 강나리
  • 승인 2019.05.14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수성한국지역도서전개
신중현 한국지역출판연대 회장(왼쪽)과 김대권 수성구청장이 ‘2020 대구수성 한국지역도서전’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성구청 제공


대구 수성구가 전국의 지역 출판물과 독서문화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한국지역도서전’ 내년도 개최도시로 선정됐다.

수성구청은 지난 11일 2019년 한국지역도서전이 열리는 전북 고창군 책마을 해리에서 한국지역출판연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20 대구수성 한국지역도서전’ 개최를 선포했다.

한국지역도서전은 서울과 경기도 파주의 대형 출판사를 중심으로 구조화된 국내 출판문화 속에서 갈수록 힘을 잃어가는 지역 출판의 가치를 되살리기 위해 열리는 전국 규모 행사다. 지난 2017년 제주를 시작으로 지난해 수원에 이어 올해는 고창에서 열렸다.

내년 수성구 유치는 제주권역, 경기권역, 호남권역에 이어 영남권역으로 자리를 옮겨가며 지역 출판의 가치를 확산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수성구청은 내년 5월 수성못 일원과 구립도서관인 범어도서관, 용학도서관, 고산도서관 등지에서 ‘2020 수성문학제’와 연계해 한국지역도서전을 열 계획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한국지역도서전은 지역 출판계와 독서 문화계가 그동안의 과정과 결과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다”며 “흥겨운 인문축제가 되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강나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