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시대 철통보안 KT가 앞장섭니다”
“5G시대 철통보안 KT가 앞장섭니다”
  • 김주오
  • 승인 2019.05.22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융합보안실증센터 개소
취약점 자동검출 솔루션 개발
유·무선 IoT 단말 검증 강화
KT-융합보안실증센터
KT 융합보안실증센터에서 직원들이 IoT 단말 보안성을 검증하고 있다.




KT가 5G 시대에 IoT 단말의 보안 강화를 위한 단말 보안성을 검증하고 최신 보안 취약점을 테스트 할 수 있는 ‘융합보안실증센터’를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초연결’이 가능한 5G 시대에는 스마트홈, 스마트시티, 스마트팩토리 등의 구현을 위해 각종 센서를 비롯한 수많은 IoT 단말이 네트워크에 연결돼 동작한다. 이러한 네트워크 환경에서 IoT 단말은 해킹, DDoS공격 등의 수많은 보안 위협에 노출되기 때문에 단말 자체의 보안이 더욱 중요시되고 있다.

KT는 이런 보안위협으로부터 사전에 보안성이 검증된 IoT 단말을 제공하기 위해 KT 과천타워에 ‘융합보안실증센터’를 열었다. ‘융합보안실증센터’에서는 중소기업 제품을 포함한 유·무선 IoT 단말의 설계 및 출시 이전 단계에서부터 철저한 보안 검증을 수행할 수 있다. 이를 위해 IoT 분야의 전문적인 단말 보안 검증 환경을 구축하고 체계적인 단말 보안 검증을 수행한다.

특히 KT는 단말 보안 취약점 자동 검증 솔루션인 ‘기가 시큐어 봇(GiGA Secure Bot)’을 개발해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보안 검증을 수행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기가 시큐어 봇(GiGA Secure Bot)’은 단말의 접근통제, 계정관리등의 보안기능 검증뿐만 아니라 권한 탈취, 정보 유출, 단말 원격조정 등의 보안취약점을 자동으로 검출 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KT는 향후 출시되는 IoT 단말의 보안검증에 ‘기가 시큐어 봇(GiGA Secure Bot)’ 솔루션을 활용해 보안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 지난해 KT가 개발한 빅데이터 기반의 지능형 보안플랫폼인 ‘기가 시큐어 플랫폼(GiGA Secure Platform)’에 ‘기가 시큐어 봇(GiGA Secure Bot)’ 솔루션을 연동해 네트워크상에서 발생하는 최신 IoT 보안위협정보를 자동으로수집하고 검증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윤삼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