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에서 자궁경부암 간편 진단…GS25 가인패드 독점 판매
편의점에서 자궁경부암 간편 진단…GS25 가인패드 독점 판매
  • 이아람
  • 승인 2019.05.23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부터
 
생리대와 유사한 형태로 간편하게 검체를 채취해 자궁경부암 발병 유무를 진단할 수 있는 가인패드.GS25 제공
생리대와 유사한 형태로 간편하게 검체를 채취해 자궁경부암 발병 유무를 진단할 수 있는 가인패드.GS25 제공

 

편의점 GS25가 세계 최초로 개발된 패드형 자궁경부암 원인 바이러스 자가 진단 키트인 가인패드를 23일부터 독점 판매한다.

가인패드는 생리대와 유사한 형태로 만들어져 착용하는 것으로 간편하게 검체를 채취해 자궁경부암 발병 가능성을 진단할 수 있는 자가 검진 키트다.

가인패드를 통한 검체 채취 방법은 생리대형 패드를 4시간동안 착용한 후 패드에 붙어있는 필터를 분리해 동봉된 보존 용기 박스에 넣는 것으로 끝난다.

이후 용기 박스에 발송용 라벨을 부착해 착불 발송하면 된다. 검사 결과는 TCM생명과학의 DNA검진센터 검사를 거쳐 3일 이내에 통보된다.

가격은 7만6천 원이다.

가인패드를 통한 검진 결과의 신뢰도는 산부인과에서 내진을 통해 검체를 채취하는 방식의 결과와 98% 이상 일치하는 정밀도를 자랑한다.

한편 자궁경부암은 매년 전 세계 50만명이 걸려 50%이상이 사망하는 여성 암 발생 2위에 해당하는 질병으로 우리나라 여성도 이로 인해 하루에 3명 꼴로 사망한다.


이아람기자 ara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