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철, 외부전문가 종합안전진단 실시
대구도시철, 외부전문가 종합안전진단 실시
  • 김종현
  • 승인 2019.05.23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철도안전진단





대구도시철도공사(사장 홍승활)는 16일~17일 양일간 철도전문 외부전문가를 진단반으로 구성해 1,2,3호선 전기·신호·통신·전자 및 관제설비에 대해 종합안전진단을 실시했다.

이번 진단은 2007년부터 2년마다 시행해 올해로 일곱 번째를 맞고 있다. 시설물 전반에 대한 안전저해요인 도출, 주요 노후설비의 유지관리 및 적정 개량시기를 진단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 공사는 이번 진단을 통해 내구연한이 도래한 관제 무정전 전원장치 교체 등 21건의 안전개선 사항을 도출했다. 도출된 개선 사항에 대해서는 내년부터 예산을 확보해 최대한 빨리 보완 및 개량할 예정이다.

한편, 공사는 지금까지 시행된 종합안전진단을 통해 총 78건의 안전개선 사항을 발굴해 이 가운데 64건을 조치 완료했다. 14건은 현재 추진 중에 있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 “이번 종합안전진단을 통해 나온 안전개선 권고사항에 대해서 보다 철저한 개선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