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黃 지옥 발언은 국민 모독”
“黃 지옥 발언은 국민 모독”
  • 이창준
  • 승인 2019.05.26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
더불어민주당은 26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현장은 지옥 같다’고 한 데 대해 ‘국민 모독’이라며 집중 공세를 펼쳤다. 한국당 지도부가 문재인 정부에 대한 비판을 강화하고 보수층 결집을 시도하자 동력을 떨어뜨리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민주당 이해식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황 대표가 고난과 역경을 이겨낸 자랑스러운 국민을 지옥에서 절규하며 마치 구원을 기다리는 듯한 객체로 표현한 것은 명백한 국민 모독”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또 황 대표가 전날 광화문 장외집회에서 국회 정상화 조건으로 패스트트랙 철회·사과와 함께 선거법안 수용을 제시한 것에 대해서는 “하지 말아야 할 이야기로서 과했다”며 “그것은 원점도 아니고, ‘원원점’으로 돌아가자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와 함께 박찬대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전날 나경원 원내대표가 ‘독재자의 후예는 없다. 우리는 자랑스러운 기적의 후예’라고 한 데 대해 “한국당은 ‘기적’을 논하면서 국회 정상화에는 ‘어기적’ 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창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