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서울 ‘도농상생’ 맞손
의성-서울 ‘도농상생’ 맞손
  • 김병태
  • 승인 2019.05.26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거래장터·청년 교류 등
협력사업 발굴 힘 모으기로
PJH_0287


지난 24일 의성군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김주수 의성군수와 박원순 서울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농교류 상생우호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이번 협약은 양 자치단체가 상생발전에 필요한 정책 또는 사업에 대한 공동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날 양 지자체는 △도-농 상생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협력 △도농상생을 위한 공공급식 지원 사업 △Uiseong&Seoul 청년교류 활성화 사업 △지역 문화, 관광, 축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 △귀농귀촌 활성화를 위한 협력 △혁신로드를 통한 상호정책연수 및 교류추진 등에 대하여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또, 협력 사업 추진을 위해 관련 분야 공무원으로 공동협의체를 구성해 지속 가능한 협력사업도 발굴하기로 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앞으로 다양한 교류사업에 적극적인 협력을 하고 아울러 서울의 청년, 귀농귀촌인이 이웃사촌 시범마을에 많이 오게 된다면 서울시와 의성군의 상생의 꿈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의성=김병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