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축제 아우르는 전담기관 만든다
봉화군, 축제 아우르는 전담기관 만든다
  • 김교윤
  • 승인 2019.05.28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제관광재단 설립 용역 보고회
성장 가능성 무궁한 관광자원
민간 전문인 활용해 변화 모색
봉화군이 ‘축제관광재단’설립에 적극 나섰다.

군은 지난 2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봉화축제관광재단 설립 타당성 검토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재단사업영역 분석, 타당성·적정성 검토, 설립로드맵에 대한 설명 이후 질의응답 및 의견수렴 순으로 진행됐다.

지난해 봉화군은 봉화은어·송이 양대 지역 대표축제를 통해 45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해 318억원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창출했다.

이와함께 봉화군에는 한국관광의 별에 선정되기도 한 분천역 산타마을, 국립백두대간 수목원, 청량산도립공원 등 성장 가능성이 무궁한 관광자원이 있다.

엄태항 군수는 “축제관광재단 설립을 통해 문화관광산업을 기존 관에서 주도하던 방식에서 민간 전문인력을 활용해 현 시대에 맞도록 변화시켜 전문성을 갖춘 전담기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봉화=김교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