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거동 불편 어르신에 ‘행복한 보금자리’
상주 거동 불편 어르신에 ‘행복한 보금자리’
  • 이재수
  • 승인 2019.05.30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지도자協 가옥수리 봉사
싱크대 교체·간이 화장실 설치
상주시 화서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는 지난 29일 봉촌리 박 모씨 댁에서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사업’을 실시했다.

일손이 바쁜 농번기임에도 불구하고 20여명의 새마을 지도자와 부녀회장들이 오전 7시부터 모여 중풍으로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을 위해 작은 재능과 정성을 모아 장판교체와 벽지를 새로 바르고, 곰팡이가 많이 핀 싱크대도 새롭게 교체해 오래된 집을 말끔히 수리했다.

이와 함께 오래된 재래식 화장실에 대한 정비에도 뜻을 모아 새마을지도자회 자체 회비로 간이 화장실 설치도 함께 진행했다.

임철현 협의회장은 “단순한 행사의 일환이 아니라 어려운 이웃에게 꼭 필요한 도움을 줄 수 있게 되어 더 의미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양희 화서면장은 “일손 부족한 바쁜 농번기임에도 불구하고 시간을 내어 보금자리 만들기 사업에 참여해준 남 여지도자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사업과 같이 면과 민이 함께 뜻를 모아 어려운 이웃들을 도와주면 보다 더 큰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했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