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로 성장하는 대구 첨복단지
날로 성장하는 대구 첨복단지
  • 김주오
  • 승인 2019.06.06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주 완료 업체 총 112개
고용 성장 연평균 24.1%
본사 이전 64개 기업
매출 성장 연평균 16.2%
대구시는 대구경북첨단의료복합단지와 대구연구개발특구 의료연구개발(R&D)지구가 본격 가동을 시작한 지난 2014년 이후 현재까지 138개 의료기업을 유치, 112개 기업이 입주를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 12월말 기준으로 입주기업의 전년도 대비 매출액과 고용 증가율은 전국 의료기업(의료기기, 의약품) 매출액 및 고용 증가율의 2배 정도의 성장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시가 첨복단지에 입주를 완료한 112개 기업을 분석한 결과 고용인원은 입주 전보다 연평균 24.1%의 성장률과 매출액(첨복단지 내 본사를 이전한 64개사)은 본격적인 입주가 시작되기 시작한 2014년보다 연평균 16.2%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입주완료 기업 112개사의 고용인원은 2015년 1천41명에서 지난해 1천987명으로 946명이 증가, 지난 4년간 연평균 고용 성장률 24.1%로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

입주완료 기업 112개사 중 역외에서 이전한 기업은 48개사로 이들 기업의 지난해 고용 인원은 총 1천987명 중 788명으로 39.7%를 차지했다.

매출액의 경우 본사를 단지 내 이전해 입주한 기업 64개사를 집계한 결과 2014년 1천795억에서 지난해 3천272억으로 1천477억이 증가, 5년간 연평균 매출 성장률 16.2%에 달했다.

본사를 단지 내 이전해 입주한 기업 64개중 지역외에서 이전한 기업 15개사의 매출액은 총 3천272억 중 1천133억으로 35.1%를 차지했다.

첨복단지에 입주한 기업은 입주기업 맞춤형 연구개발 지원사업을 통해 좋은 연구성과를 내고 있으며 이는 기업 매출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대표적인 기업들이 바로 ㈜엔도비전, ㈜유니메딕스, ㈜인성메디칼, ㈜인트인, ㈜현우테크 등이다.

입주완료기업 중 본사가 첨복단지 내와 대구 내에 위치한 연매출 100억 이상 기업은 지난해 말 기준 13개사로 ㈜세신정밀, 한국오에스지OSG(주), ㈜한의, ㈜한아아이티(IT), ㈜우성티오티, ㈜옥천당, ㈜휴먼허브, ㈜덴티스, ㈜메가젠임플란트, ㈜3에이치(H), ㈜올소테크 등이다.

이승호 시 경제부시장은 “앞으로도 유관기관 및 메디시티협의회와 소통·역량을 결집해 첨복단지를 의단의료산업의 허브로 육성, 메디시티 대구의 또 다른 신화를 써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