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 크게 늘어
영주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 크게 늘어
  • 김교윤
  • 승인 2019.06.0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지역 업체 참여 유도 ‘성과’
5월 87.4%…작년비 24.4%↑
영주시가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 시가 발주한 공사의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비율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 지역 업체의 하도급 비율이 큰 폭으로 높아지는 등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영주시에 따르면 시가 발주한 종합공사의 연도별 신규 하도급 계약현황을 조사한 결과 지난해 8월 말 기준 전체 하도급 계약금액 대비 지역업체 하도급계약금액 비율이 63.0%였으나 올해 5월말에는 87.4%로 24.4%나 높아졌다.

영주시는 지난해 9월부터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 확대를 위해 종합공사 낙찰자 통보 시 시공업체에 지역업체 하도급을 적극 권장하는 공문을 발송했다.

또 착공 전 시공업체와 면담 및 사업별로 하도급 관리카드를 작성·관리하는 등 공사 초기단계부터 현장과의 소통으로 자발적인 지역하도급을 유도해 왔다.

시는 건설업이 고용과 생산유발 효과가 높은 만큼 연말까지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이 안정화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지역 건설자재와 장비 사용 확대, 지역 인력 채용 등을 집중 관리해 지역건설경기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영주시 안동국 회계과장은 “대형건설공사 및 공장 증설에 지역건설근로자 채용 및 지역 생산자재 및 장비를 우선 사용할 것을 지속 건의하고 우수한 지역건설업체가 하도급 등 공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영주=김교윤기자 kky@idaegu co 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