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패 경험 나누며 재도전에 응원을”
“실패 경험 나누며 재도전에 응원을”
  • 김주오
  • 승인 2019.06.10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부터 ‘실패박람회 인 대구’
이불킥 공모전·토크 콘서트 등
실패 격려하는 사회 분위기 조성
상담 부스·상생 스토어도 마련
대구시와 행정안전부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동성로 일원(대구백화점 앞 야외무대)에서 시민들의 다양한 실패 경험을 공유하고 재도전을 응원하는 ‘2019 실패박람회 인 대구’ 행사를 개최한다.

올해는 전국적 확산을 목표로 강원(5월15일~17일), 대전(5월21일~23일), 전주(5월31~6월2일)에서 열렸으며 대구를 마지막으로 지역 박람회를 마치고 서울박람회(9월22일~25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가치있는 실패, 같이하는 내일’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는 이번 박람회는 마음 속 얘기를 잘 표현하지 않는 대구 시민들의 정서를 반영해 서로의 실패사례를 재미있게 교류하면서 함께 고민하고 격려할 수 있도록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 구성했다.

12일 오후 5시30분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 야외무대에서 청년 실패 힙합공연을 시작으로 창작뮤지컬 주제공연, 지역청년의 실패사례소개 및 내빈토크쇼 등으로 개막식 문을 연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치유창업 프로젝트’△‘도전! 대구 뮤지컬 스타’ △‘이불킥 공모전’ △시(詩)팔이 하상욱, 개그맨 이봉원, 전 프로레슬러 김남훈, 대구출신 연극배우 이재선이 출연해 관객들과 자유롭게 실패를 이야기하는 토크 콘서트 ‘실패 토크 버스킹’ △가상 전화기로 마음속의 실패를 드러내는 ‘실패 고해 성사’ 등이 있다.

중진공 등 11개의 중앙부처와 대구신용보증재단 등 12개의 시 기관들이 참여하는 재도전 정책마당은 소상공인·실업자·경력단절자·여성구직자·수급권자 등 지역사회의 도움이 필요하고 재기지원을 원하는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를 현장 상담 부스 운영을 통해 맞춤형 지원한다.

대구·경북 상생 혁신스토어는 대구·경북의 사회적경제기업이 공동으로 참여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제품 홍보 및 판매가 촉진되도록 할 계획이다.

이상길 시 행정부시장은 “실패 경험의 생산적인 공유를 통해 서로 공감하고 격려하는 사회분위기가 조성될 때 지역 사회는 물론 우리나라가 실패를 소중한 자산으로 만들 수 있는 발전적인 도시와 나라로 변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현기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대구에서도 일회성 행사가 아닌 중장기 로드맵을 통해 실패를 공감하는 지역의 고유한 행사로 매년 계속되기를 바란다”며 “각 권역의 좋은 콘텐츠와 사연, 아이디어를 모아 9월 서울에서 열리는 종합 박람회와 함께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