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의회 황태하 의원 “경천섬 관리부서 일원화 필요”
상주시의회 황태하 의원 “경천섬 관리부서 일원화 필요”
  • 이재수
  • 승인 2019.06.12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분 발언
황태하시의원-5분발언
상주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황태하(사진) 의원은 지난 10일 제193회 제1차 정례회 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경천섬의 효율적인 개발을 위한 관리부서 일원화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황 의원은 “낙동강 일원은 관광자원이 집약된 곳임에도 100%로 활용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경천섬의 경우만 해도 건설과, 관광진흥과 등 관련 부서가 이원화돼 행정력 낭비가 우려된다”고 지적했다.

황 의원은 청주시의 문암생태공원과 대구 북구의 하중도의 개발 사례를 제시하면서 “상주시도 총괄부서에서 경천섬의 책임감 있고 적극적인 개발과 관리를 위해서 통합 조정하는 것이 업무 혼란을 줄이는 최선의 길”이라고 주장했다.

황 의원은 또 “경천섬 발전의 제약요인과 불합리한 사항의 개선을 위해 관련 규정들을 조속히 검토·정비해 정책에 채택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