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시승격 70주년 기념 향토 장인 선발
김천, 시승격 70주년 기념 향토 장인 선발
  • 최열호
  • 승인 2019.06.12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 11인 일상 영상물로 제작
김천시는 시승격 7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김천시 향토 장인(匠人)’을 선발했다고 12일 밝혔다.

영예의 11인은 △농기계공 정일수 장인, △한복디자이너 정명숙 장인, △서예가 이홍화 장인, △일식주방장 정홍영 장인, △전통춤 연구가 최동선 장인, △각자장 이홍석 장인, △창호장 백영목 장인, △방짜유기장 이운형 장인, △포도재배사 김성순 장인, △요리연구가 박복순 장인, △양복디자이너 정태수 장인 등이 다.

김천시 향토 장인 선발은 지난 3월 12일부터 한달간 공고를 통해 13개 분야 15명의 추천서가 접수됐다.

이후 담당 공무원이 현지조사를 통해 공적조서의 내용을 확인하는 과정을 거쳤다.

공적조서와 현지조사서를 토대로 위원 11명이 수공기간, 기술보유 및 입상경력, 사회기여도 등을 평가했고 최종 11인의 김천시 향토 장인이 선발됐다.

김충섭 시장은 “우직하고 고집스럽게 외길 인생을 살아오시고 뛰어나지는 않더라도 자기분야에 묵묵히 투철한 사명감과 직업의식으로 사회에 봉사한 분들을 찾아 격려하고자 본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선정된 열한분의 노고와 삶에 존경의 박수를 보낸다”고 했다.

한편, 김천시는 이번에 선발된 향토장인 11명에게 인증패를 수여하고 장인의 일상생활을 영상물과 기록물로 남겨 그들의 삶을 조명할 계획이다.

김천=최열호기자 c4y2h8@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