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알파시티 복합쇼핑몰 내년 첫 삽
수성알파시티 복합쇼핑몰 내년 첫 삽
  • 김주오
  • 승인 2019.06.17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경자청-롯데 MOU
5천억 투자 2022년 개점 목표
신규 고용 총 8천명 이상 예상
연간 2천만명 집객효과 기대
롯데, 대구 수성알파시티 복합쇼핑몰 개발 속도낸다
17일 오전 대구시청 2층 상황실에서 수성알파시티 롯데대구몰 건립의 조속한 추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업무협약이 체결된 후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광영 롯데쇼핑타운대구 대표, 이인선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과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대구시청 제공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인선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이광영 롯데쇼핑타운대구 대표는 17일 대구시청 2층 상황실에서 수성알파시티 롯데대구몰 건립의 조속한 추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은 롯데에서 출자한 ‘롯데쇼핑타운대구’의 복합쇼핑몰 본격 사업추진을 확인하고 이를 위해 시와 경자청, 롯데가 상호 협력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롯데자산개발은 지난 2017년 12월 1천256억원을 투자해 수성의료지구내 유통상업용지를 매입해 쇼핑몰사업을 추진했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복합쇼핑몰 개발사업 추진계획을 재확인하고 시와 경자청은 행정절차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에 개발될 쇼핑몰은 2020년 착공해 2022년 개점한다는 로드맵에 따라 총 5천억원을 투자해 지하 1층~지상 5층의 신개념 복합몰로 건립될 예정이며 이에 따른 신규고용은 총 8천명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판매시설과 함께 최근 트렌드인 문화·체험·레저·힐링 등 각종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결합해 전국 최고 수준의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를 제공해 연간 2천만명 이상의 집객효과를 거두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와 롯데 측은 사업추진 및 쇼핑몰 운영과정에서 지역기업의 사업 참여, 지역인재 우선 채용, 지역생산품 판로 확대 등 지역경제 기여방안도 적극 협의할 계획이다.

권 대구시장은 “롯데의 투자계획이 일정대로 잘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최대한 지원하고 지역사회와 시너지 효과를 높이는 상생 발전방안도 적극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