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북 친서 외교 관련
트럼프 대북 친서 외교 관련
  • 최대억
  • 승인 2019.06.23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北美 대화 재개 청신호”
청와대는 23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최근 친서를 보낸 사실과 관련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에서 “정부는 북미 정상 간 진행되는 친서 교환이 북미 대화의 모멘텀을 이어간다는 점에서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며 “우리 정부는 한미 간 소통을 통해 인지하고 있었다”고 밝혔다.

이는 앞서 이날 오전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의 편지에 큰 관심을 보인 입장을 밝혔다고 북한 매체들이 보도한 이후, 북미 정상 간 소통을 비핵화 대화 재개의 청신호로 판단한 것이다.

이날 김 위원장은 친서에 담긴 흥미로운 내용을 신중히 생각해 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의 정치적 판단 능력과 남다른 용기에 사의를 표한다고도 덧붙였다.

그러나 친서의 구체적인 내용과 보낸 시점은 언급하지 않았다.

최대억기자 cde@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