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숨긴 천사’ 소아암 돕기 500만원 수표 기부
‘얼굴 숨긴 천사’ 소아암 돕기 500만원 수표 기부
  • 이아람
  • 승인 2019.07.09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백 모금행사 익명의 기부자 ‘화제’
지난해 10월 이어 미담사례 잇따라
익명후원금
대구백화점 프라자점 11층에 있는 소아암 어린이 돕기 기부 모금함에 익명의 고객이 남기고 간 500만 원 상당 수표.
대구백화점 제공



대구백화점이 진행 중인 ‘소아암 어린이 돕기’ 행사장에 익명의 기부자가 나타나 500만 원 상당 수표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구백화점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8일 오전 11시께 프라자점 11층에 한 고객이 소아암 어린이 돕기 모금함에 거액의 후원금을 넣고 홀연히 자취를 감췄다. 이는 낮 12시30분께 버스킹 공연을 준비하던 담당자가 모금함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발견됐다.

앞서 대구백화점에서는 지난해 10월에도 100만 원 상당의 현금을 전달한 고객이 화제가 된 바 있다. 올해도 선뜻 거금을 기부한 얼굴없는 천사의 등장에 백화점 안팎에서 감동의 물결이 일고 있다..

우동주 대구백화점 마케팅실 팀장은 “지난해에도 100만 원 상당의 현금을 몰래 두고 간 고객이 계셨다”며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이 같은 미담이 많이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아람기자 ara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