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서 자초한 열애설 ... 강타-우주안 “이미 끝난 인연”
SNS서 자초한 열애설 ... 강타-우주안 “이미 끝난 인연”
  • 승인 2019.08.01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주안, SNS에 찜질방 ‘입맞춤’ 영상 올렸다가 삭제
그룹 H.O.T.의 강타(40)가 모델 우주안과 입맞춤 영상이 공개돼 열애설에 휩싸였지만 “이미 끝난 인연”이라고 밝혔다.

강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1일 “몇 년 전 이미 끝난 인연”이라며 “상대방이 실수로 영상을 올렸다 삭제했다 들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우주안이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럽스타그램’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올린 찜질방 영상이 발단이 됐다.

영상에서 찜질방에 나란히 누운 두 사람은 상담원과 고객으로 역할극을 하듯 다정한 대화를 나누다가 입맞춤을 했다.

강타가 “찜질방에 왔는데 여기 이상하다. 예쁜 애가 누워있다”고 말하자 우주안은 “고객님 다가가서 뽀뽀하시면 됩니다”라며 답하며 연인의 모습을 보였다. 현재 이 게시물은 삭제됐지만 영상이 캡처된 사진이 온라인에 확산했다.

두 사람은 그간 열애설이 나지도, 연인 사이로 알려지지도 않았다. SM 해명대로라면 이미 헤어진 사이란 점에서 우주안이 갑작스럽게 해시태그까지 달아 이 영상을 공개한 배경에 관심이 모아졌다.

강타는 1996년 H.O.T.로 데뷔한 1세대 아이돌 스타. 오는 4일, 2년 9개월 만에 새 싱글 ‘러브 송’(Love Song)을 발표하며 9월 H.O.T. 콘서트를 앞뒀다. 우주안은 서울모토쇼에서 활약한 인기 레이싱 모델이다.

이처럼 SNS 등에 사진과 영상을 잘못 올렸다가 열애설을 자초한 경우는 여러 차례다.

애프터스쿨 출신 연기자 이주연은 2017년 빅뱅의 지드래곤과 애플리케이션으로 찍은 영상을 올렸다가 열애설에 휘말렸다. 이후에도 두 사람은 유사한 배경의 사진이나 함께 찍은 영상으로 몇차례 열애설이 제기됐지만 그때마다 부인했다.

지난달에는 그룹 SS501 출신 연기자 김규종이 실수로 일본인 여자 친구와의 여행 사진을 SNS에 올렸다가 교제 사실이 알려졌다.

특히 사진 중 두 사람이 일본에서 커플 유카타를 입고 입맞춤을 하거나, 놀이동산에서 데이트하는 모습이 담겨 경색된 한일 관계 정서를 고려하지 않고 사진을 올렸다는 지적이 일기도 했다.

그러자 김규종은 여자친구가 일본인이며 일본 사진은 6월 초에 찍은 것이라고 해명하면서 “제 실수로 많은 분께 불편한 마음 갖게 해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