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파, 광복절 특집 대거 편성
지상파, 광복절 특집 대거 편성
  • 승인 2019.08.14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기획 밀정,영화 ‘유관순’·‘암살’
KBS ‘윤동주 콘서트’ MBC ‘1919-2019 기억록’ SBS ‘연해주에 남겨진 별들’
영화‘암살’
지상파 3사가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에 맞는 광복절을 기념해 다양한 특집 프로그램을 준비했다고 14일 소개했다.

KBS 1TV는 전날과 오는 20일 두 차례에 걸쳐 ‘시사기획 창-밀정’ 1부작을 방송한다. 일본 현지에서 단독 발굴한 공문서를 토대로 밀정들의 활동상과 이들에게 배신당한 독립운동가들의 시련을 생생히 재현한 내용이다.

광복절 오전 11시 15분에는 특집 다큐멘터리 ‘우리들꽃의 독립’을 방송한다. 우리 식물 학명에 숨은 일제 잔재를 밝히고 우리 식물 이름의 주권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자는 기획 의도를 내걸었다.

KBS 2TV에서는 광복절 오후 5시 55분부터 ‘3·1운동 100주년 기획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을 방송한다. 윤동주의 시를 음악과 함께 재해석하는 내용으로 배우 김영철과 한혜진이 진행을 맡고 가수 이적, 윤형주, 스윗소로우, 다이나믹 듀오, YB, 최백호, 포레스텔라, 백지영 등이 무대를 꾸민다.

KBS는 또 광복절을 맞아 독도의 의미를 되새기게끔 독도 라이브 영상을 프로그램 방송 중에 활용할 예정이다.

MBC TV는 오는 18일까지 ‘1919-2019 기억록’을 수시로 편성한다. 지난 1월 1일부터 방송한 ‘기억록’은 유명인사들이 역사 속 인물과 사건을 재조명하는 미니 다큐멘터리로 호평받는다.

광복절 당일 오후 2시 15분에는 60분으로 편집한 것을 방송하며, 세계적 스트리트 댄서 제이블랙이 대한민국 역사를 담아 선보인 춤의 배경이 됐던 음악 ‘웬 더 데이 컴스’(When the day comes) 음원도 공개한다.

MBC는 또 광복절 당일 밤 10시 5분 특선영화 ‘항거, 유관순 이야기’를 방영한다. 이 작품은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아는 유관순의 잘 알려지지 않은 수감 생활을 다뤄 개봉 당시 호평받았다.

SBS TV 역시 광복절 전 ‘그것이 알고 싶다’, ‘일요특선 다큐멘터리’, ‘모닝와이드’ 등을 통해 특집 방송을 내보내며 준비해왔다.

특히 ‘그것이 알고 싶다’는 최근 혐한 사상을 노골적으로 드러내고 무분별한 가짜뉴스, 흑색선전을 쏟아내는 일본 우익세력의 신(新)친일파 양성계획에 대한 심층 취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내용도 이달 중 방송될 예정이다.

광복절 당일에는 영화 ‘암살’과 특집 다큐 ‘연해주에 남겨진 별들’, 그리고 ‘좋은 아침’의 특별 기획인 ‘100년 만에 찾아온 영웅들의 한 끼’(오전 9시 10분 방송)를 방송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