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력 고갈 류현진, 휴식 없이 출격
체력 고갈 류현진, 휴식 없이 출격
  • 승인 2019.09.02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콜로라도전 선발 등판 예정
사이영상 분수령…위기 극복해야
최고의 피칭을 이어가다 최근 3경기에서 최악의 성적을 낸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휴식 없이 재출격한다.

류현진은 5일(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할 예정이다.

MLB닷컴은 2일 경기 선발로 다저스 류현진, 콜로라도 우완 안토니오 센자텔라를 예고했다.

류현진은 지난달 12일 애리조나전까지 12승 2패 평균자책점 1.45의 성적으로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의 강력한 후보로 꼽혔다.

그러나 이후 3경기에서 갑자기 흔들렸다. 그는 18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전에서 5⅔이닝 4실점으로 부진한 뒤 24일 뉴욕 양키스전에서 4⅓이닝 7실점으로 고개를 떨궜다.

다음 경기인 30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서 반등을 노렸지만, 4⅔이닝 7실점을 기록하며 다시 패전투수가 됐다.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2.35까지 치솟았다.

일각에선 류현진의 체력 고갈을 의심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 2014년 이후 최다 이닝을 소화하고 있는데, 투구 수가 많아질수록 눈에 띄게 구위가 떨어지고 있다.

실제로 최근 3경기에서 4회 이후에 장타를 많이 허용했다. 류현진은 18일 애틀랜타전 6회에 연속 타자 홈런, 24일 양키스전 5회에 만루 홈런을 허용하며 무너졌다.

30일 애리조나전에서도 3회까지 무실점으로 잘 막다가 4회에 4실점 했다.

체력이 떨어진 선수의 전형적인 모습이다. 류현진은 “체력과 몸 상태는 괜찮다”며 “제구가 흔들린 것인데, 실수하지 않겠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이런 가운데 류현진은 5일 휴식 후 다시 마운드에 선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