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장·박영문 한국당 당협위원장 압색
상주시장·박영문 한국당 당협위원장 압색
  • 이재수
  • 승인 2019.09.22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선 당시 뇌물수수·공여 혐의
경찰이 지난 20일 지난해 6월 지방선거 직전에 불법 자금을 주고받은 혐의로 자유한국당 소속 황천모 상주시장과 같은당 박영문 상주·군위·의성·청송 당협위원장의 집과 사무실 등을 동시에 압수수색했다.

경북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이날 상주시장실과 황 시장의 자택, 차량 등과 함께 박 위원장의 자택도 압수수색했다.

황 시장은 지난해 자유한국당 공천을 받은 뒤 6월 본선거를 앞둔 시점인 5월 박 위원장에게 불법 선거자금 1억원을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대해 황 시장은 불법여부를 떠나 1억원을 건넨 사실이 있다고 밝혔으며, 박 위원장은 이를 부인하고 있는 상황이다.

황 시장이 박 위원장에게 1억원을 건넸다는 진술은 황 시장의 항소심 재판과정에서 나온 것으로 확인됐다.

황 시장은 지난해 지방선거가 끝난 뒤 선거캠프 관계자 3명에게 모두 2천500만원을 건넨 혐의로 1심과 2심 모두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아 대법원 최종판결을 앞두고 있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