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곧 사퇴할 것…靑, 입장 급선회”
“조국 곧 사퇴할 것…靑, 입장 급선회”
  • 윤정
  • 승인 2019.09.24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효상, 페이스북에 글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대구 달서병당협위원장·사진)이 “위선덩어리 조국이 결국 조만간 사퇴할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강 의원은 24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윤석열 검찰의 강도 높은 수사와 비등한 비판여론에 청와대가 결국 조국을 내치는 것으로 입장을 급선회한 것”이라며 “어제(23일) 문재인 대통령의 출국 직후 이뤄진 검찰의 조국 자택 전격 압수수색은 청와대와 검찰이 서로 조율한 결과라고 믿을만한 현 정권 소식통이 전해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강 의원은 “그는 너무 만신창이가 돼 재기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그토록 완강하던 청와대가 방향을 바꾼 이유는 뭘까요”라며 “저는 어제(23일) 아침 BBS라디오 인터뷰에서 ‘조국 게이트가 정권의 게이트로 번지지 않으려면 여기서 청와대가 빨리 멈춰야 한다. 대통령이 국민의 뜻을 수용해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촉구한 바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사상 초유의 현직 법무부장관 자택 압수수색은 그만큼 검찰이 혐의 입증에 상당한 자신을 갖고 있다는 뜻으로 범죄의혹 규명을 위한 마지막 수순에 돌입했다고 봐야 할 것”이라며 “검찰이 조국 사퇴 이후에도 이번 조국 게이트의 몸통을 찾아내 사건의 전모를 파헤칠 수 있을지도 귀추가 주목된다”고 말했다.

윤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