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켈리 호투 힘입어 3-1 NC 꺾고 준PO 진출
LG, 켈리 호투 힘입어 3-1 NC 꺾고 준PO 진출
  • 승인 2019.10.03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트윈스가 일으킨 신바람이 잠실구장을 지나 고척돔으로 향한다.

LG는 3일 서울시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포스트시즌 와일드카드 결정 1차전에서 NC 다이노스를 3-1로 꺾고 준플레이오프(준PO, 5전3승제) 진출권을 손에 넣었다.

정규시즌 4위인 LG가 1차전에서 5위 NC에 승리하면서 와일드카드 결정전은 한 경기 만에 끝났다.

LG는 2016년 이후 3년 만에 준PO 진출에 성공했다.

2018년 최하위(10위)의 수모를 겪은 NC는 포스트시즌행 막차를 탔으나, 한 경기 만에 가을 무대에서 퇴장했다.

이날 LG는 1회 말 선두타자 이천웅이 중전 안타를 치고 나가자 정주현이 희생 번트로 1사 2루 기회를 만들었다. 이어 이형종의 좌전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4회 무사 1, 3루에서는 최고참 박용택이 대타로 등장해 우익수 희생 플라이를 쳤다. 1사 2루에서는 이형종의 좌익수 쪽 2루타를 쳐 3-0으로 달아났다.

NC는 5회 노진혁의 솔로포로 한 점을 얻었을 뿐, LG 선발 케이시 켈리(6⅔이닝 3피안타 1실점) 공략에 실패해 주도권을 빼앗겼다.

NC는 1-3으로 뒤진 9회 초 1사 만루 기회에서도 득점에 실패했다.

LG는 6일 오후 6시 30분 3위 키움 히어로즈의 홈 서울시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준PO 1차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