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0일 코오롱야외음악당서 동아시아 대구보자기축제
9~10일 코오롱야외음악당서 동아시아 대구보자기축제
  • 황인옥
  • 승인 2019.11.07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형형색색 LED 풍등 날리기
한일 대학생 협업 갈라 콘서트
다양한 장르의 무용공연 선봬
보자기축제체험행사
체험행사 진행 모습.


대구시가 주최하고 (재)대구문화재단(대표이사 박영석)에서 주관하는 ‘2019 동아시아 대구보자기축제’가 9일부터 10일까지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열린다. 이 축제는 2017년 대구시가 중국 창사, 일본 교토와 함께 교류도시로 매칭되어 ‘동아시아 문화도시’로 선정되면서 시작되어 올해로 3회를 맞는다. 축제는 보자기가 지니는 선물을 싸거나 아우른다는 의미를 부여해서 행사의 컨셉으로 잡고 있고, 축제를 통해 대구, 창사, 교토 세 도시 간 지속적인 교류와 상호 문화 이해의 폭을 넓히자는데 개최 취지를 두고 있다.

이번 축제는 보자기를 주제로 한·중·일 고유의 문화를 보고 느낄 수 있는 다양한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1일차는 대구 주요 공연장의 상주단체가 참여하는 공연장상주단체연합 공연을 비롯해 한·일 대학생초청팀의 협연으로 구성된 ‘어메이징 갈라 콘서트’와 화려한 개막공연이 찾아온다.

‘개막행사’는 축제 1일차인 9일 오후 6시부터 시작되며, 동아시아 대구보자기축제의 개막선언을 시작으로 한·중·일 초청 교류팀의 수준 높은 공연과 보자기를 컨셉으로 한 주제공연, 뮤지컬 스타 이소정, 실력파 가수 곽동현의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또 개막식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삼국 화합 기원 LED 소원 풍등 날리기 이벤트는 한·중·일의 지속적인 상호 발전과 시민들의 다양한 염원을 담은 형형색색의 풍등이 가을 밤하늘을 환상적으로 수놓는다.

2일차에는 동아시아 문화도시 초청 공연팀의 공연을 비롯해 삼국의 문화예술의 아름다움과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한·중·일 문화공연’과 현대무용, 실용무용, 전통무용, 넌버벌 코믹 마임 등 무용을 주제로 지역 공연 예술팀들의‘춤-향기를 담아 흩날리고’ 공연이 펼쳐진다.

특히 이번 보자기 축제에서는 한·중·일 교류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레지던시 프로그램도 운영해 한중일 작가가 협업한 설치 예술 및 영상 작품도 전시된다. 이밖에도 온 가족이 참여할 수 있는 삼국 문화 체험프로그램도 다양하게 펼쳐진다. 053-430-1262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