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돈리 올레길
효돈리 올레길
  • 승인 2019.12.01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희 사진 작가
이은희 사진작가
제주도 방언으로 동네 작은 골목길을 올레라고 한다. 특히 서귀포 효돈길은 제주형 농촌체험관광! 이름하여 감귤꽃 농촌체험길로 보복길과 같이 많이 찾는 코스이다. 봄에는 눈 내린듯 하얗게 꽃이피고 은은한 귤 꽃향기는 진하지도 않으면서 걷는이로 하여금 꽃 향기에 빠져든다. 아무곳에서나 느껴보지 못한 또 다른 정취를 맛보는 행운은 노력하는 자만의 선물일것이리라. 효돈길에는 담장넘어 무게에 못이겨 길에 닿을듯 늘어져 있는 광경은 정말 이색적이다. 화산암의 검은색 담장 돌, 주황색깔의 귤, 파란 귤이파리는 정말 조화롭다 못해 신비롭다. 금방이라도 골목어귀에 할머니가 지팡이를 짚고 오실것 같은 착각에 빠진다. 제주 효돈은 제주에서도 가장 따뜻한 곳이란다. 효돈 길 일부는 소방도로 개설공사를 하고 있어 얼마남지 않은 올레길이 기억속으로 사라질것 같아 맘 한켠엔 참 아쉽다는 생각이 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