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배구 문성민, 3경기 연속 무득점
독일배구 문성민, 3경기 연속 무득점
  • 대구신문
  • 승인 2009.01.0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프로배구에서 뛰고 있는 문성민(22.프리드리히샤펜)이 교체투입됐으나 득점을 올리지 못해 3경기 연속 무득점 부진에 빠진 채 2008년을 마쳤다.

문성민은 31일 새벽 뮌헨 인근 운터하힝 게네랄리 스포르트아레나에서 열린 게네랄리 하힝과 독일컵(DVV컵) 4강전에서 1-1이던 3세트 교체출장했지만 오픈 공격에서 범실 1개를 기록했을 뿐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지난 22일 정규리그 부퍼탈 티탄스전부터 3경기 연속 무득점이다. 그는 전반기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이던 28일 TV 로텐부르크전에서는 벤치를 지키기도 했다.

프리드리히샤펜은 1-3(25-21 23-25 23-25 24-26)으로 역전패,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문성민은 최근 공격 난조와 향수병 등이 겹쳐 고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월 독일 무대를 밟자마자 화끈한 공격으로 한 경기 최다 20득점을 올리며 '갈색폭격기'로 사랑을 받았으나 최근 득점이 한자릿수 대로 떨어지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팬 투표로 남부 올스타팀에 뽑힌 문성민은 내년 1월3일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에 출전한 뒤 1월10일부터 재개되는 정규시즌에서 분위기 전환을 노린다.

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