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中공안에 조희팔 생존 여부 재확인 요청
경찰, 中공안에 조희팔 생존 여부 재확인 요청
  • 승인 2012.11.26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이 해외로 도피한 다단계 사기범 조희팔씨의 생존 가능성을 중국 정부에 추가로 타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청 관계자는 “조씨를 중국에서 봤다는 증언이 나와 중국 공안에 관련 내용에 대한 사실 확인을 최근 요청했다”고 26일 밝혔다.

앞서 일부 언론은 조씨를 잡을 수 있었지만 상부 지시가 없어 잡지 않았다는 중국 옌타이 공안국 관계자의 발언을 인용해 보도하기도 했다.

중국 내에서는 이외에도 조씨를 목격했다는 증언이 여러 경로를 통해 나오고 있다.

경찰은 지난 9월 조씨의 사망관련 서류인 응급진료기록부, 사망증명서, 화장증 등의 진위를 확인해달라고 중국 당국에 요청한 결과 사망 관련 서류는 진본이라는 공식 통보를 받았다.

경찰은 당시 조씨의 사망과 화장 과정에 관여했던 사람들에 대한 조사도 요청했지만 이에 대한 결과를 아직 통보받지 못한 상태다.

경찰은 관련 자료로 볼 때 조씨가 중국에서 사망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지만 조작 가능성도 열어두고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