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 디자인 어워드 3개 대회서 9팀 입상
스파크 디자인 어워드 3개 대회서 9팀 입상
  • 윤부섭
  • 승인 2012.11.29 2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가톨릭대는 25일 산업디자인과 제품디자인전공 학생들이 세계적 권위의 미국 스파크 디자인 어워드에서 동상을 수상하는 등 3개 대회에서 총9팀이 입상했다고 밝혔다.

산업디자인과 4학년 이승희(25), 3학년 서동영(24)·김성일(22), 2학년 이성훈(24)씨 팀은 스파크 디자인 어워드에서 동상을 차지했다.

16면 특집-대구가톨릭대
디자인공모전 수상 학생들.


수상 작품 ‘Sight Wide’는 건설현장 등의 작업자가 쓰는 헬멧에 빛을 발사하는 장치를 달아 작업자를 중심으로 원 모양의 안전지대가 형성되도록 디자인했다.

야간작업 시 작업자의 안전성을 높여주는 실용적인 디자인으로 평가됐다.

이 대회에서 3학년 조찬제(23)·신희선(21)씨, 2학년 강현구(23)씨 팀은 파이널리스트에 올랐고, 3학년 정다정(여·21)씨는 다른 대학 학생들과 팀을 이뤄 출품한 2개 작품이 파이널리스트에 선정됐다.

최근 열린 제5회 ㈜모리스 제품디자인 공모전에서 조찬제씨가 대구대 황인규씨와 팀을 이뤄 출품한 ‘죽부인 볼펜’이 대회 최고상인 최우수상에 선정됐다.

사용자의 감성을 만족시키는 디자인 공모라는 주제에 맞게 볼펜 손잡이 부분을 대나무 재질로 만들어 여름ㅃ철 청량감을 극대화했ㅃ다.

3학년 강예원(여·23)·김희원(여·22)씨 팀은 이 대회에서 장려상을 받았다.

특허청·한국무역협회·매일경제가 주최한 2012 D2B 디자인페어에서 2학년 반소영(여·20)씨는 ‘Magic Frame’이라는 작품으로 은상을 받았고, 조상현(20)·이승희씨 팀과 이성훈씨는 각각 입선에 선정됐다.

특히 이승희씨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대상과 입선을 차지한 데 이어 올해도 이 대회에서 입선을 했고, 스파크 디자인 어워드에서 동상을 차지하는 실력을 과시했다.

남승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