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산오염지역, 아직 검출
불산오염지역, 아직 검출
  • 김주오
  • 승인 2012.11.29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동조사단 2차조사 결과
㈜휴브글로벌 불산 누출사고 민관합동환경영향조사단은 29일 사고지역 환경영향조사 2차 결과를 발표했다.

민관합동환경영향조사단 발표 결과에 따르면 강우 시 하천 수질조사에서 불소 유출량은 점차적으로 줄어들고 있는 상태이나 오염지역에서 불소가 빗물에 씻겨 여전히 유출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 토양조사에서는 82개 지점 중 1개 지점(서바이벌 게임장으로 사용되고 있는 폐교)이 토양오염우려기준(400㎎/㎏)을 초과(503㎎/㎏)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나머지 대기, 실내공기질, 지하수에서는 불소이온이 모두 불검출되거나 기준 이내로 확인됐다.

이에 조사단은 기준치의 70%를 초과한 3개 지점과 함께 원인규명을 위해 정밀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민경석 단장은 “사고로 인해 환경에 미칠 수 있는 영향을 과학적인 방법으로 규명하기 위해 환경영향조사를 지속할 것”이라며 “특히 내년부터 모든 조사를 민간기관으로 위탁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김주오기자 kim-yn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