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협, 대선 후보에 10구단 창단 공개 질의
선수협, 대선 후보에 10구단 창단 공개 질의
  • 승인 2012.12.03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회)가 새누리당 박근혜,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에게 10구단 창단에 관해 의견을 묻는 공개질의서를 보냈다.

선수협회는 지난달 30일 두 명의 대선후보에게 질의서를 발송했다고 3일 밝혔다.

선수협회는 스포츠산업의 발전, 지방자치단체의 자립, 일자리 문제, 국민의 여가 선용, 재벌의 불공정행위 등이 집약된 사회적 이슈인 10구단 창단 문제에 대해 대통령 선거에 나선 후보가 적극 뜻을 피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대선 때문에 10구단 창단 결정이 미뤄지는 것 아니냐는 일각의 여론이 있다면서 이를 당사자인 대선후보에게 직접 묻고 10구단 창단 대책을 알아보고자 공개질의 했다고 덧붙였다. 선수협회는 한국야구위원회(KBO) 이사회에서 서둘러 10구단 창단 결정을 내리지 않는다면 11일 예정된 골든글러브 시상식과 내년 3월 열리는 3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을 모두 거부하겠다고 엄포를 놨다. 선수협회는 6일 오후 1시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리는 총회에서 10구단 창단을 재차 촉구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