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롯데 고원준 벌금 200만원·봉사 40시간
‘음주운전’ 롯데 고원준 벌금 200만원·봉사 40시간
  • 승인 2012.12.04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킨 투수 고원준(22)에 대한 징계를 확정했다.

롯데는 4일 오전 구단 사무실에서 자체 징계위원회를 열어 고원준에게 벌금 200만원, 장학금 500만원 후원, 사회봉사활동(유소년 야구지도) 40시간의 징계를 내렸다.

이에 따라 고원준은 장학금 500만원을 마련해 부산지역 내 어린 야구 꿈나무를 후원하고 유소년 야구지도를 하게 됐다.

고원준은 지난 2일 새벽 부산 부산진구 양정동의 한 도로에서 혈중 알코올 농도 0.086% 상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교통사고를 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