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솔한 경험에서 우러나온 시
진솔한 경험에서 우러나온 시
  • 김기원
  • 승인 2013.01.23 2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우차우
차우차우
김진기 시인의 작품들은 힘차다. 진솔한 경험에서 우러나온 시들이기 때문이다. 그의 시는 세 가지 원천이 중심이 되고 있다.

모티브의 주요한 발생 지점을 중심으로 ‘경험’ ‘기억’, ‘상상력’으로 분류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김진기의 시는 ‘체험’, ‘추억-회고’, ‘가상-상상’ 등이 주축이 되고 있다.

이 책에 수록된 시들은 이러한 방식을 통해 시인이 살아온 지난 날의 이야기와 생각들을 풀어 놓은 것이다. 고향의 아름다운 산과 들, 그리고 맑은 개울이 흐르는 것처럼 순수하고 따뜻한 마음을 고스란히 전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